[tv] 홈앤쇼핑, 질 높은 중소기업 패션 브랜드 편성 강화한다
기자 : 시사서울매… 날짜 : 2014-10-30 (목) 10:49

홈앤쇼핑, 질 높은 중소기업 패션 브랜드 편성 강화한다
-여성패션 PB ‘엘렌느’에 이어 남성복 ‘엘렌느 옴므’, ‘엔디프’ 출사표

홈앤쇼핑(대표 강남훈)이 F/W 시즌을 맞이하여 패션상품의 품질 고급화를 통해   경쟁력을 확보한 다양한 중소기업 패션 브랜드를 론칭하고 편성을 강화한다.

지난해 국내 유명 패션 디자이너 ‘하용수’와 콜라보레이션을 통해 여성패션의  편의성을 추구한 첫 자체브랜드(PB) ‘엘렌느’를 성공적으로 론칭한데 이어 올 가을에는 남성복 라인 ‘엘렌느 옴므’를 새롭게 출시하였으며, 신진 디자이너 발굴 및 해외 유명브랜드 라이선스를 통해 다양한 중소기업 패션 브랜드를 선보인다.

지난 10월 새롭게 론칭한 F/W 남성복 ‘엘렌느 옴므’는 국내 우수 중소제조  협력사와의 협업을 통해 고품질의 소재로 기획, 출시하여 고객들로부터 좋은   반응을 얻었으며, 11월3일에는 DKNY, CK 남성라인 총괄디렉터 출신인 신진  디자이너 ‘한상혁’과 국내 남성복 전문 중소기업인 ‘에스디비즈’와의 협업을 통해 남성패션 단독 브랜드 ‘엔디프’를 론칭, 고급 남성정장 및 코트류를 합리적인 가격으로 제공, 조금 더 젊어보이고자 하는 4050 남성고객을 집중 공략한다.

또한 11월 5일 아침 7시에는 해외 유명 브랜드로서 프랑스의 스포츠 캐주얼   전문브랜드 ‘뷔아넷’을 론칭 방송하고, 이어서 7일에는 128년의 역사와 함께  캘빈클라인, 타미힐피거를 보유한 미국 남성셔츠 1위 브랜드 ‘반호이젠’을  선보여 브랜드 차별화 및 다양한 라인 전개를 통한 패션 상품영역의 확대와 고급화를 꾀할 방침이다.

김창영 홈앤쇼핑 상품1팀장은 “중소기업 패션브랜드는 대기업 상품에 비해 질이 낮다는 고정관념을 깨기 위해 고품질의 소재를 확보해 제품 만족도를 높이고  디자인에도 심혈을 기울였다”며, “향후에도 홈앤쇼핑만의 패션 브랜드를 고급화하여 좋은 가격에 제공, 고객만족을 실현해 갈 것” 이라고 말했다.


   

 
최신뉴스
서울시 영등포구 문래로83(문래동3가 82-25) 아라비즈타워5층 / 대표 02-753-2415 / 직)2678-2415 (서울라11584)
Copyright ⓒ 시사서울매거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