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ociety] 한전, 전력 빅데이터 신산업 창출에 박차
기자 : 시사서울매… 날짜 : 2018-10-05 (금) 16:58
한전, 전력 빅데이터 신산업 창출에 박차 
- 빅데이터 플랫폼 구축으로 新 전력서비스 모델 개발 촉진 

한국전력(대표이사 사장 김종갑)은 전력데이터 거래 및 유통 활성화를 위해 10월 5일 한전 서초지사에서 데이터 산업 지원 및 인력양성 전문 기관인 한국데이터진흥원(원장 민기영)과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으로 양 기관은 데이터의 유통과 활용 증진을 위한 협력, 빅데이터 인재육성 교육, 기술교류와 컨설팅 사업을 함께 하기로 합의했다.

한전은 2018년 2월 빅데이터 플랫폼을 구축해 지속적으로 개별 시스템에서 전력데이터를 수집하고 이를 개방하여 민간 부문의 新 전력서비스 모델 개발을 촉진하고자 노력하고 있다.
 
특히 개인정보보호 제약으로 민간에서 접근할 수 없는 전력데이터의 대외 활용을 촉진하기 위해 보안이 확보된 공간(데이터 공유센터)에서 전력 데이터를 자유롭게 연구할 수 있도록 분석 환경을 마련하여 제공할 예정이며, 고객이 자신의 전력 데이터를 서비스 사업자에게 제공하는 것을 승인하면 사업자는 이를 활용하여 비즈니스 모델을 개발하고 이를 거래할 수 있는 장터 기능을 제공하는 에너지 서비스 유통 플랫폼(Smart e-Market)을 구축할 예정이다.

이날 행사에 참석한 김동섭 한전 사업총괄부사장은 “21세기의 원유라고 불리는 빅데이터를 잘 활용하면 이전까지 발견하지 못했던 수많은 가치들을 창출할 수 있다”면서 “데이터 전문기관과 협력해 국민에게 한발 더 다가서는 전력서비스를 제공하고 나아가 전력산업이 한 단계 도약하는 계기를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최신뉴스
서울시 영등포구 문래로83(문래동3가 82-25) 아라비즈타워5층 / 대표 02-753-2415 / 직)2678-2415 (서울라11584)
Copyright ⓒ 시사서울매거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