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ey] 수출입銀, EDCF 지원으로 미얀마와 경제협력 강화 나서
기자 : 시사서울매… 날짜 : 2019-09-04 (수) 08:31
수출입銀, EDCF 지원으로 미얀마와 경제협력 강화 나서 
- 한‧미얀마 산업단지 조성 금융지원 통해 한국기업 진출 확대 기대 

한국수출입은행은 미얀마 ‘전자정부 통합데이터센터 구축사업’과 ‘한‧미얀마 산업단지 주변 인프라 구축사업’에 총 1억6,000만달러의 대외경제협력기금을 지원하는 차관공여계약을 지난 9월 3일 체결했다고 밝혔다.

전자정부 통합데이터센터 구축사업은 미얀마 정부의 대국민 전자정부 서비스 품질 및 접근성 제고를 위해 정부통합데이터센터 건립을 지원하는 사업으로 차관한도는 9,400만달러이다. 그리고 한‧미얀마 경제협력 산업단지 주변인프라구축사업은 양곤市 인근 한-미얀마 경제협력 산업단지의 원활한 가동에 필요한 용수, 도로, 전력 등의 인프라를 구축하는 사업으로 차관한도는 6,200만달러이다.
 
대외경제협력기금(Economic Development Cooperation Fund: EDCF)은 장기 저리의 차관자금 제공을 통하여 개발도상국의 산업발전 및 경제안정을 지원하고, 우리나라와의 경제교류를 증진하기 위하여 1987년 우리 정부가 설립한 對개도국 경제원조 기금으로 수출이입은행이 기획재정부장관으로부터 위탁받아 운용‧관리하고 있다.

강승중 수출입은행 수석부행장은 한‧미얀마 정상회담이 개최된 이날 미얀마 네피도 기획재무부에서 소 윈(Soe Win) 미얀마 기획재무부 장관과 만나 이 같은 내용의 차관공여계약서 2건에 서명했다.

미얀마 ‘전자정부 통합데이터센터 구축사업’은 미얀마 정부 부처가 활용할 통합데이터센터와 재해복구센터, 정부서비스망을 구축하고, 이에 필요한 IT 기자재 등을 공급하는 프로젝트다. 

미얀마 정부는 국가경제개발정책의 일환으로 정부 운영의 효율성과 투명성을 제고하기 위한 전자정부시스템 구현을 추진 중이다. 이번 사업이 성공적으로 완료되면 각 부처의 다양한 시스템을 통합하여 운용이 가능해질 전망이다. 

이에 따라 부처간 중복투자를 사전에 방지하고 미얀마 국민들에게 전자정부 서비스 품질과 접근성을 높이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 사업엔 총 9,400만달러의 EDCF가 지원된다. 

이날 함께 체결한 ‘한‧미얀마 산업단지 주변인프라 구축사업’은 한국의 한국토지주택공사(LH)와 미얀마 건설부가 합작으로 조성하는 산업단지 주변에 용수·도로·전력 등의 인프라를 구축하는 프로젝트다. 한‧미얀마 산업단지는 미얀마 양곤시에서 북쪽으로 10km 떨어진 야웅니핀 지역에 LH와 미얀마 건설부가 합작하여 224만9,000m2 규모로 조성 중이다.

총 6,200만달러의 EDCF가 지원될 이번 사업이 완료되면 미얀마에 외자 유치 및 일자리 창출이 늘어나고 한국기업의 미얀마 진출이 활발해지는 등 지역산업 육성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수출입은행은 이를 위해 LH를 포함한 9개 기관과 One Team 업무협약을 체결한 후 유기적인 협업을 통해 산업단지 조성을 위해 필요한 금융지원도 검토할 예정이다.  
  
수출입은행 관계자는 이날 서명식이 끝난 후 “오늘 체결한 차관공여계약은 외교부가 같은날 체결한 2018~22년 한‧미얀마 EDCF 기본약정 (10억달러)에 의거하여 최초로 차관계약을 체결하는 사업으로, 향후 추진될 인프라 및 ICT 사업에 있어 한국기업의 진출 기반이 될 것”이라면서 “미얀마의 국가계획상 매우 의미있는 사업들을 EDCF가 지원함으로써 두 나라간 경제협력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최신뉴스
서울시 영등포구 문래로83(문래동3가 82-25) 아라비즈타워5층 / 대표 02-753-2415 / 직)2678-2415 (서울라11584)
Copyright ⓒ 시사서울매거진. All rights reserved.

select count(*) as cnt from g4_login where lo_ip = '18.207.134.98'

1016 : Can't open file: 'g4_login.MYI'. (errno: 145)

error file : /bbs/board.php